무왕이 만든 인공호수 

  • 궁남지 이야기

    연꽃이 가득한 이 연못은 궁궐 남쪽에 있따고 해서 궁남지라 불리운다.
    궁남지는 신라 안압지보다 40여년전 만들어진 우리나라 최초의 인공연못이다.
    여인을 사랑하는 무왕의 마음이 기적을 만들어 낸것이다.

    연꽃이 만개한 궁남지는 부여 여행의 하이라이트 코스이다. 백제의 화려하지만 사치스럽지 않고 단아한 멋을 
    느낄 수 있다.

여행